트렌드 칼럼   

  2021/04/27

기업 간의 주식 교환은 단순히 협력을 도모하는 수준을 넘어선 것이기에 그 의미는 크다. 그렇다면 양사는 어떠한 전략을 통해 Win-Win 시너지를 일으키려고 하는 것일까? 

트렌드 칼럼   

  2021/02/23

도심의 요지에 자리한 탁 트인 공간에 감정적으로 동화(同化)된 2만 명 이상의 인파가 인산인해(人山人海)를 이룬다. 이들 모두가 연신 흥에 겨운 환호성을 내지르며 3~4시간을 함께 보낼 수 있다는 것은 얼마나 환상적인 일인가. 그것도 1년 중 무려 72일 동안이나. 프로야구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역동적인 장터(市場, market)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트렌드 칼럼   

  2021/02/01

라이브커머스가 코로나19로 인해 유통업계 내 새로운 채널로 급부상했다. 고객들의 오프라인 채널 방문이 어려워짐에 따라 기존 유통업체들이 소비자 접점을 늘리기 위해 라이브커머스를 강화하고 있으며, 네이버∙카카오 같은 플랫폼 업체들 또한 라이브커머스에 진입 중이기 때문이다.

트렌드 칼럼   

  2020/12/30

트레이더 조는 미국의 슈퍼마켓이다. 매장의 크기는 대형 마트의 1/3 이고, 판매하는 제품 수는 4,000개 정도에 불과하다. 게다가 판매하는 제품의 80% 이상이 자체 브랜드 제품이다. 심지어 온라인 판매도 안 하고 배송도 해주지 않는다.

트렌드 칼럼   

  2020/12/30

유통업체가 직접 만든 브랜드를 PL(private label) 또는 PB(private brand)라고 한다. 이마트의 노브랜드와 피코크, 트레이더스의 티 스탠다드 등이 자체 브랜드의 대표적인 예다.

트렌드 칼럼   

  2020/12/03

요즘은 쓰레기를 줄이는 것에 진심인 사람들이 쿨해보인다. 덕분에 유통업계가 초록색으로 물들고 있다. 유통업계가 초록색으로 물들고 있다. 소비자들은 '그린슈머'를 자처하며 소비를 통한 환경 개선에 동참했다. 환경부는 '친환경'의 명확한 정의를 위해 K-택소노미 를 내년 발표한다.

트렌드 칼럼   

  2020/11/30

다사다난했던 2020년이 끝나가고 있다. Covid-19라는 사상 초유의 사태를 겪으면서 온라인 개학, 재택근무 등 불과 몇 년 전만 하더라도 상상할 수 없는 변화를 경험한 한 해다.

트렌드 칼럼   

  2020/09/16

애널리스트로서 이마트를 커버한 지도 벌써 10년 가까이 되어간다. 그동안 대형마트 의무 휴업 규제부터, 새로운 온라인 기반 경쟁사들의 등장까지 많은 고비를 넘겨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필자가 이마트를 꾸준히 긍정적인 뷰로 바라보았던 이유를, 과거 신세계그룹 관계자의 발표를 인용해 표현해 보고 싶다. 개인적으로 참 좋아하고, 기억에 남는 구절이다. “이마트가 멋진 이유는 항상 새로운 것을 가장 먼저 시도하고, 가장 많은 시행착오를 거치며 성장해왔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