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 칼럼   

  2021/05/21

브랜드 컨셉을 텐먼스라는 브랜드명으로 함축하자 설득력은 더욱 커졌다. 로고도 10MONTH라는 브랜드명 자체만으로 기획했다. 오래도록 지속하며, 앞으로도 발전하며 이어진다는 의미로 세미콜론을 늘 같이 쓴다.

SSG 칼럼   

  2021/03/30

“나보다 더 비싼 옷을 입는 메타버스 속 내 아바타” ‘메타버스(Metaverse)’란, 추상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다. 현실이 아닌 3차원 가상세계를 의미한다. 메타버스 세계에서 소비자는

SSG 칼럼   

  2021/01/26

지난해 3월, 에르메스(hermes)가 첫 뷰티 컬렉션을 선보였다. ‘루즈 에르메스’가 국내 공식 판매를 시작하자 사람들은 환호했다. 명품의 왕 에르메스가 브랜드 역사 183년 만에 돌연 뷰티 컬렉션을 내놓은 배경은 무엇일까. 또, 립스틱을 첫 제품으로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 변화한 소비자의 입맛을 맞추려는 노력으로 보인다. 특히 밀레니얼 세대가 주축이 될 미래 명품 소비 트렌드에 맞춰 브랜드 진입 장벽을 낮춘 시도로 볼 수있다.

SSG 칼럼   

  2020/11/26

패션은 사람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변하는 산업이다. 코로나19로 우리의 생활습관은 많이 바뀌었고, 패션 업계도 크게 변화했다. 뉴욕, 런던, 파리, 밀라노. 패션의 트렌드를 이끄는 세계 4대 패션

SSG 칼럼   

  2020/09/29

패션업계도 콜라보노믹스가 (collaboration+economics) 한창이다. 레스토랑 안에 패션 브랜드 팝업이 열리고, 식품 회사와 힙합 아티스트가 만나 의류를 만든다. 치열한 시장에서 브랜드들은 더이상 경쟁 관계가 아니다. 브랜드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