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 현장   

  2021/04/07

다음 날 풍경은 사뭇 달랐다. 일요일인 4일에는 전국 대부분이 오전 중으로 비가 그쳤다. 특히 미세먼지 수준은 '좋음'을 띄며 모처럼 맑고 깨끗한 시야가 눈에 띈다. 이에 선수들은 9시부터 실내가 아닌 구장에서 워밍업을 시작했다. 내야에서는 타격 중심의 연습이 한창이고, 외야에는 달리기와 스트레칭으로 몸을 푼다. 딱! 볼이 공에 맞아 터지는 소리가 경쾌하다. 타격하는 공은 인천SSG랜더스필드의 곳곳으로 쭉쭉 뻗는다. SSG 랜더스의 슈퍼 스타 추신수 선수와 최정 선수가 서로의 폼을 교정해주고 조언을 한다. 어제보다 훨씬 밝아진 날씨만큼 선수들의 표정 또한 밝다.

GO 현장   

  2021/04/07

고수(高手)의 요건은 무엇일까. 말한 대로 실행하며, 말과 행동이 하나로 들어맞는 사람일 것이다. “지지만 않으면 된다는 관성 버리고 반드시 이기겠다는 근성 갖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