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커피코리아, 12번째 재능기부 카페 오픈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송호섭)가 고용노동부(장관 안경덕), 사회적협동조합 일하는학교(이사장 이인환)와 함께 12월 22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카페 그런,날’을 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 12호점으로 새롭게 오픈하는 기념식을 가졌다.

이 날 기념식에는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송호섭 대표이사, 고용노동부 안경덕 장관, 일하는 학교 이인환 이사장, 일경험 프로그램 청년 등이 참석해 재능기부 카페 12호점의 새로운 출발을 축하했다.

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는 청소년, 어르신, 장애인, 다문화가족 여성, 취약계층 여성들이 근무하는 지역사회 기관의 노후된 카페 등을 대상으로 시설 및 인테리어 리모델링하고 바리스타 교육, 매장 운영 노하우 등을 전수하는 스타벅스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성남시에 위치한 사회적협동조합인 “일하는 학교”는 진로탐색과 직업적응에 어려움을 겪는 학교 밖 청소년들과 비진학 청년들의 직업 훈련 및 일경험을 지원하여 취업과 자립을 돕는 단체로 ‘카페 그런,날’을 운영하고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와 고용노동부는 올해 10월 27일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확산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청년고용 지원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를 위해 연 200명의 청년 바리스타 교육과정 신설하고 이번 신규 재능기부 카페 오픈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 일자리 창출을 지속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재능기부 카페 12호점 오픈 관련한 모든 제반 비용을 지원하고, 스타벅스 협력사들과 함께 서로의 전문 분야에서 역량을 살리는 재능 기부 활동을 진행했다. 향후 스타벅스 매장의 바리스타들이 ‘카페 그런,날’ 정기적으로 방문해 바리스타 커피 교육을 진행하며 카페 운영 노하우를 공유하는 등 지속적인 재능 기부 활동을 펼쳐 나갈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이번 ‘카페 그런,날’의 새로운 오픈을 통해 어르신, 다문화가정, 장애인, 소외계층 여성 및 청소년 등으로 구성된 총 12개의 재능기부 카페를 지원하게 되었다. 현재 12곳의 재능기부 카페에서 취약계층 50여명이 바리스타가 근무를 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700명이 바리스타 교육을 이수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송호섭 대표이사는 “스타벅스의 지속가능성 활동의 일환으로 청년 고용을 지원하게 되는 재능기부 카페 12호점을 오픈하게 되어서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상생해 나가는 다양한 지원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은 “학교 밖 청소년들과 비진학 청년들을 지원하는 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 12호점의 오픈을 축하한다”며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도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에 가입하면서 청년 고용을 위한 여러 활동을 지원해주기로 약속했는데, 그 약속들을 잊지 않고 추진해주어 매우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스타벅스는 2025년까지의 지속가능성 중장기 전략인 <Better Together : 가치있는 같이> 프로젝트를 올해 3월에 발표하고 일자리 창출을 비롯해 사회적 가치 확산을 위해 재능기부 카페를 포함해 현재 총 15곳의 사회공헌형 매장을 30곳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2012년 12월 재능기부 카페 1호점으로 실버 바리스타가 운영하는 서대문종합사회복지관의 <카페 이스턴> 오픈을 시작으로, 대전 혜광학교의 <카페 뜰>(2013년 12월 오픈), 살레시오 수녀회의 <카페 마인>(2014년 6월 오픈), 용인 푸른꿈청소년쉼터의 <카페 더 드림>(2015년 4월 오픈), 광주 사회적협동조합 홀더의 <카페 홀더>(2016년 4월 오픈), 울산 어울림복지재단의 <다드림 카페>(2017년 2월 오픈), 서울 시립 청소년 드림센터의 <드림카페>(2018년 1월 오픈), 경동장학재단의 <카페숲>(2018년 4월 오픈), 부산사하시니어클럽의 <휴카페> (2020년 5월 오픈), 전남 순천 YMCA의 <NO플라스틱 카페>(2021년 4월 오픈), 성남시 사회적협동조합 일하는 학교의 <카페 그런,날>(2021년 12월 오픈) 등을 재능기부 카페로 오픈했다.

또한, 2019년 9월에는 전국 150여 곳 시니어 카페의 어르신 바리스타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생 교육장을 군포 시니어클럽에 개설해 600여명이 바리스타 교육을 이수하는 등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의 자립과 고용 창출을 위한 지속가능한 상생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재능기부 카페는 현재 50여명의 바리스타가 근무하며 이들의 성공적인 자립을 돕고 있다. 또한 대전 혜광학교 <카페 뜰>의 희망 바리스타 아카데미를 통해 현재까지 700여명의 학생 및 지역 주민이 바리스타 교육을 이수했다. 스타벅스의 재능기부 카페는 일회성 기부가 아니라 기업의 전문성을 발휘하는 재능기부를 통해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다는 점에서 새로운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