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 울진•삼척 기부 캠페인 ‘히어히어로’ 성료

국내 대표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G마켓이 울진•삼척 소방관 및 현장구호단체 지원을 위해 전개한 ‘히어히어로(Here, Hero)’ 캠페인이 고객들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1주 만에 목표 금액 3천만원 모금을 조기 달성하고, 물품 및 지원금 전달까지 완료했다.

이번 캠페인은 G마켓 회원 누구나 히어히어로 캠페인 내 ‘무료 기부하기’ 버튼을 누르면 1번 클릭할 때마다 500원씩 G마켓이 고객참여형 사회공헌기금인 ‘후원쇼핑’ 기금에서 출연하는 방식으로, 오늘(3일)까지 총 2주간 진행 예정이었다. 그러나 G마켓 고객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일주일 여 만인 지난 28일, 목표 금액 3천만원을 조기 달성했다.

또한 재난 현장에서 고생하는 소방관과 구호활동가들을 위한 릴레이 댓글 게시판에는 2천개가 훌쩍 넘는 응원 메시지가 이어졌다. 특히 ‘현장에 가장 필요한 지원을 한다’는 G마켓의 소셜임팩트 기조에 고객들이 크게 공감했다.

이에 G마켓은 지난 29일 조기 달성된 기금을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를 통해 소방관 지원과 재난구호전문단체 더프라미스에 전달했다. 강릉-삼척소방서 등 강원소방본부 소방관들에게는 각막부상 예방을 위한 고글 700개를, 더프라미스에는 1,500만원의 기금을 전달했다. 더프라미스에서는 기금을 통해 어르신 전용 보행보조기구 및 이재민 생필품 키트를 지원한다.

G마켓 관계자는 “고객들의 뜨거운 성원과 참여 덕분에 목표 지원금을 조기 달성해 현장에 꼭 필요한 지원을 할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들과 함께 재난 현장과 같은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가장 실질적인 지원을 할 수 있는 다양한 기부 캠페인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마켓은 지난2018년부터 ‘우리 옆의 영웅’ 소방관을 지원하는 ‘히어히어로(Here, Hero)’ 캠페인을 통해 현재까지 국내 유통업체 중 최대 규모인 누적 30억 2,400만원에 달하는 지원을 해왔다. 특히 현장 소방관 의견 청취를 통해 열화상 드론, 소방관 마스크인 면체소독기, 허리보호조끼, 방검조끼, 동물 물림방지 방염장갑, 방화복 건조기 등을 비롯해 2019년 고성•속초 산불 당시 장애인 구조용 휠체어인 KE-체어를 강원도 장애인기관에 기증하는 등 재난 현장에 꼭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며 차별화된 소셜임팩트 활동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