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션, 야외 단체 스포츠용품 불티…전년比 최대 8배 급증

사회적 거리두기가 종료되고 엔데믹이 자리를 잡으며 스포츠레저 트렌드도 달라지는 모양새다. 특히, 유행에 민감한 MZ세대를 중심으로 언택트 스포츠 대신 야외에서, 여럿이 즐기는 단체 구기 스포츠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국내 대표 온라인마켓플레이스 옥션이 사회적 거리두기 전면 해제 후 현재까지 약 두 달(4/18~6/20) 기준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2030세대의 스포츠레저 소비 트렌드를 조사한 결과, 테니스를 비롯해 축구, 야구 등 단체 구기종목 제품 판매량이 최대 8배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여름 휴가철을 맞아 야외에서 즐기는 워터스포츠 관련 제품도 크게 늘었다. 반면, 홈트 및 요가용품 등 언택트 시기에 인기를 끌었던 품목의 판매는 소폭 감소했다.

먼저 요즘 2030세대가 푹 빠진 테니스용품의 경우, 전체적으로 210% 증가했다. 그 중 테니스라켓의 판매는 무려 8배 가까이(693%) 늘었으며, ‘테니스복’(207%), ‘테니스화’(182%), ‘테니스공’(25%), ‘테니스가방’(24%) 등도 전반적으로 오름세를 보였다.

축구, 족구, 야구 등 대표적인 단체 구기종목들도 비슷한 양상이다. 축구용품은 전체적으로 65% 늘었는데, 그 중 축구공은 93%, 축구복은 45%, 축구화는 21% 증가했다. ‘축구조끼’(98%), ‘골키퍼장갑’(194%), ‘정강이보호대’(36%), ‘축구가방’(41%)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축구에 비해 더 가볍게 즐기기 좋은 족구용품도 55% 늘었다.

야구나 농구용품도 많이 찾았다. ‘야구공’(45%), ‘야구화’(38%), ‘야구글러브’(32%), ‘야구배트’(60%), ‘야구헬멧’(66%) 등 야구용품 전반적으로 수요가 상승했다. ‘농구공’(23%), ‘농구화’(84%), ‘농구복’(41%), ‘농구가방’(50%) 등 농구용품도 마찬가지다.

워터스포츠를 즐기는 MZ세대도 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수상스포츠용품 전체의 판매는 214% 증가한 가운데, ‘서핑보드’(23%), ‘보드숏’(113%), ‘래쉬가드’(262%), ‘워터레깅스’(153%) 등이 좋은 반응을 얻었다. ‘여성수영복’(167%), ‘남성수영복’(58%), ‘수경’(138%), ‘수영모’(107%) 등 수영용품도 판매가 크게 증가했다.

반면, 코로나 이후 언택트 스포츠로 꾸준히 인기를 끌었던 요가, 홈트 등의 수요는 소폭 감소했다. 같은 기간 요가/필라테스용품은 15% 감소했고, 아령/덤벨 등 헬스용품도 21% 감소세를 보였다.

옥션 관계자는 “코로나 거리두기로 그동안 못했던 야외 스포츠를 즐기려는 보상 심리가 작용하면서, 엔데믹 이후 스포츠레저 트렌드도 변화하고 있다”며 “여름 시즌과도 맞물리며 야외에서 다양한 스포츠레저를 즐기려는 추세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