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스타벅스 – 전국카페사장협동조합 – 동반위 상생 협약식’ 진행

스타벅스 코리아(대표이사 송호섭)는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와 함께 스타벅스와 전국카페사장협동조합(이사장 고장수), 동반성장위원회(위원장 오영교) 간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3월 30일 스타벅스 지원센터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은 권칠승 중기부 장관, 전국카페사장협동조합 고장수 이사장, 동반성장위원회 오영교 위원장, 스타벅스 코리아 송호섭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카페 업계 간의 지속적인 상생을 위한 소통과 협력의 기반을 마련하고자 하는데 서로의 뜻을 모았다.

스타벅스는 이번 카페업 소상공인과의 상생 협약을 통해 향후 다양한 지원 활동을 진행해 나갈 예정으로, 우선 스타벅스는 카페업 소상공인들과 협력하여 우리 농산물을 원부재료로 하는 신규 음료 제조 방법 등을 공유하며, 소상공인의 판매를 증진할 수 있도록 하는 ‘상생 음료’ 개발을 추진한다.

스타벅스는 그 동안에도 문경 오미자 피지오, 이천 햅쌀 라떼 등 우리 농산물을 활용한 인기 음료를 선보여 온 바 있다. 이와 같은 기존 성공 노하우를 바탕으로 향후 소상공인 카페들이 제조 및 판매에 적합하면서도 폭 넓게 국산 농산물을 활용, 고객의 입맛에 맞는 음료를 개발, 이를 소상공인 카페에서 판매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게 된다.

향후 스타벅스가 개발한 상생음료 관련 제조법은 지역 카페업 소상공인들과 공유되며, 원부자재를 (한정수량) 제공하는 등 스타벅스 이용 고객을 소상공인 사업장으로 유입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스타벅스는 생계가 어렵거나 재난으로 인해 긴급 지원이 필요한 지역 소상공인 카페에 시설 보수 및 서비스 교육 등을 적극 지원해 나가며 소상공인 카페들의 물리적 어려움이 줄어들 수 있도록 협력한다.

이 외에도 카페업 중소상인들과 다양한 공익적 상생프로그램을 발굴해 운영하고 지원하는 활동에 적극 참여한다.

카페조합은 향후 카페업계의 발전을 위해 스타벅스와 협력해 중소상인들의 역량강화를 위한 상생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개발해 나간다. 상생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스타벅스와 카페조합은 향후 상생협의회에 적극 참여하며, 세부적인 프로그램을 발굴, 운영해 나갈 예정이다.

동반성장위원회는 카페업 대.중소 기업 상생 협의회를 통해 정기적 교류 활동 추진 및 상생 협력 프로그램 등을 주기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며, 중소벤처기업부는 스타벅스와 소상공인의 연결자로서 원활한 소통이 되도록 지원하고, 상생 협력 활동 모니터링 및 홍보 등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전국카페사장협동조합 고장수 이사장은 “이번 협약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해 주신 스타벅스의 진정성 있는 자세와 적극적인 협의에 진심 어린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라며, “이번 상생협약식이 비단 카페업 뿐 아니라, 향후 대기업과 소상공인들이 더불어 함께 발전하며 조화롭게 어우러질 수 있는 초석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 권칠승 장관은 “스타벅스는 지난 ‘20년도에 청년 창업 활성화를 위한 ‘자상한 기업’으로 중기부와 협약을 맺은 바 있다.”며, “이번 협약은 스타벅스가 소상공인의 자생력을 높이기 위해 동종업계인 골목상권 카페와 상생협력하는 의미 있는 협약식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스타벅스 코리아 송호섭 대표이사는 “이번 카페업 소상공인과의 상생 협력을 스타벅스가 함께 지원할 수 있게 되어 매우 큰 영광”이라며, “그 동안 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 등의 성공적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소상공인 업계와의 상생 프로그램을 지속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스타벅스는 2020년 중소벤처기업부와 13호 자상한 기업 업무 협약을 맺고 중년층 소상공인의 재기를 위한 취업이나 카페 재창업을 지원하는 상생 프로그램 등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자상한 기업 협약의 일환으로 진행하고 있는 ‘스타벅스 리스타트 지원 프로그램’에는 현재까지 271명의 교육생이 참여했으며, 교육생들은 스타벅스 사내 최고의 커피 전문가로 구성된 강사들에게 커피 관련 최신 트렌드와 지식, 효과적인 고객 서비스, 음료 품질 및 위생관리, 매장 손익관리 등에 대한 정보를 전달받는 등 재기에 필요한 강의를 수강했다

또한 스타벅스는 지난 2012년부터 현재까지 취약계층의 카페운영을 지원하는 재능기부카페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온 바 있다. 카페 시설 리모델링 및 교육 지원 등을 진행하는 재능기부 카페는 지난 해 12월까지 12곳이 오픈된 바 있으며, 스타벅스는 현재까지 이 카페들의 성공적인 자립을 돕고 있다. 또한 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 중 하나인 대전 혜광학교 <카페 뜰>의 경우에는 희망 바리스타 아카데미를 통해 현재까지 700여명의 학생 및 지역 주민이 바리스타 교육을 이수하기도 했다.

이처럼 스타벅스의 재능기부 카페는 일회성 기부가 아니라 기업의 전문성을 발휘하는 재능기부를 통해 취약계층의 카페 운영과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한다는 점에서 새로운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다.

이 외에 2019년 9월에는 전국 150여 곳 시니어 카페의 어르신 바리스타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생 교육장을 군포 시니어클럽에 개설해 600여명이 바리스타 교육을 이수하는 등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의자립과 고용 창출을 위한 지속가능한 상생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